젠틀독이 오픈함과 동시에 시작되었던

반려견을 위한 셀프미용 수업이 점점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직접 셀프미용을 해주고 싶어도

맞춤교육으로 배울 수 있는곳이 쉽지 않다보니

셀프미용 수업은 미용을 원하는 분들에게

갈증을 해소해주는 기회가 되는듯합니다.

 



10월 셀프미용교육을 받고 계신분이에요.

수업이 없는날인데도 젠틀독에 나오셔서

하나라도 더 배워가려는 열정이 대단하십니다.




반려견과 함께 오셔서 미용 실습을 하고 가셨는데요.

처음 배우실때보다 많이 차분해지시고,

이젠 조금 능숙함도 보이는것 같습니다.


클리퍼 실습, 목욕, 드라이....

그리고 예뻐진 모습을 사진에 담아봅니다.




머즐도 깔끔해지고,

발등도 깔끔하게 올라가있죠?


애견샵에 다니다가

직접 자신의 손으로 미용을 하게 되었다는게

참 뿌듯하다는 견주분을 보니

저도 마음이 참 흐믓합니다.


교육때마다 비숑 키우시는 분들의 관심이 큽니다.

비숑은 털관리를 신경써야 하는 부분도 있지만,

미용비용도 조금 높다보니 비숑견주분의 관심이 높으신것 같아요.


이제 마지막 한주 수업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11월 수업에서는 어떤 강아지와 견주분들을 만나게될지

기대됩니다^^





※ 교육&예약 문의 : 032)569-4114 / 010-9926-9879

※ 위치 : 인천광역시 서구 담지로 86번길 16-28 1층









블로그 이미지

젠틀독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젠틀독이 오픈할때부터 인테리어 도면에 있던 포토존.


하지만.......

마치 창고처럼 온갖 잔짐들이 쌓여만 가고 있었는데요.


이번에 그 잔짐들을 모두 정리하고,

드디어..... 포토존을 꾸몄습니다.

오픈한지 2달반만에... 말입니다^^




강아지 그림이 있는 코팅원단은

다른걸 만들려고 몇개월 전 구입해놨던 원단인데요.

오늘 포토존을 위해 사용했습니다.





제 뒤만 졸졸 따라다니려는 초코.

초코는 요즘 골절 수술 후

치료를 위해 호텔장에 들어가있는데요.

안쓰러운 마음에 잠시 제 옆에 둡니다.


제가 바느질 하는 모습을 바라보고 앉아 있는 초코가 있으니

바느질 준비를 하는것도 심심하지 않아요^^




오랜만에 재봉틀도 꺼내봅니다.


바느질을 해보겠노라며

가지고 있던 가정용을 처분하고,

준공업용으로 구입했는데,

한동안 구석에 숨어 있다가

드디어 빛을 봅니다^^




사이즈에 맞게 재단을 합니다.

역시 바느질은 언제나 재미있어요^^




제가 움직일때마다 저만 바라보고 있는 초코에요.

잘 뛰고, 건강하던 초코였는데,

요즘 초코만 보면 참 마음이 아픕니다.... ㅠ.ㅠ




원단, 부자재, 바늘 등등... 아이들이 혹시 위험할까 싶어

문을 닫고 있었는데...

몽실, 몽순, 공주.... 저만 바라보고 있어요.


제가 갇힌걸까요?

아이들이 갇힌걸까요?

음.... 아무래도 제가 갇힌것 같은데...

왠지 표정은 아이들이 불쌍해보입니다... ㅎㅎ




드디어 포토존이 완성되고,

소품들이 하나, 둘.... 포토존으로 모이기 시작합니다.


제가 좋아하는 강아지 인형도 이곳으로 옮겨졌고요.




키다리 강아지들도 이곳으로 옮겨집니다.




소품들이 모두 옮겨지고,

첫 사진을 남겨봅니다.


첫 사진의 모델은 젠틀독의 멍스타 몽실이와 몽순이에요.

화관을 씌운 몽실이와 몽순이 정말 예쁘네요^^


이제 젠틀독을 다녀간 아이들의 사진이

더욱 예쁘게 표현될것 같아 기분이 참 좋아집니다.


더욱 예쁜 모습으로 담겨질 사진들

기대해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젠틀독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젠틀독에는 꼬마손님들이 참 많이 오는데요.

틈만 나면 젠틀독으로 놀러가자고 부모님들을 조른다고 해요.

몽실, 몽순, 공주, 초코가 보고 싶다는 아이들의 부탁으로

젠틀독은 가족단위 손님이 정말 많이 오신답니다^^


바쁜 하루를 보내고 이제 조금 쉴 수 있나보다 했는데...

귀여운 꼬마손님이 엄마와 함께 저녁식사를 위해 젠틀독을 방문했어요.




밥을 먹어야 강아지들과 놀게 해준다는

엄마의 말을 정말 잘듣는 꼬마손님들

돈까스와 밥 한그릇 뚝딱 비워내고,

드디어 강아지들과 놀 수 있는 시간이 되었어요.


몽순이가 테이블에 올라

아이들에게 애교를....^^





엄마의 폰을 들고 사진찍기 놀이에 들어간 꼬마손님이에요.

몽순이가 얌전히 앉아 모델 역활을 제대로 해주는데요?




꼬마손님의 사진찍는 솜씨가 예사롭지 않습니다.

음..... 사진작가로 키워도 될것 같은데요?




다리 수술 후 호텔장에 들어가 있던 초코도

조금 한가한 틈을 타서 저와 함께 의자에 앉았어요.




모델 되어주고, 

아이들과 재미있게 뛰어다닌 아이들이 피곤한가 봅니다.

젠틀독도 영업마감 시간이 다가오네요.


오늘도 젠틀독을 다녀간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내일도 맛있는 음식으로,

다시 오고 싶은 편안한 애견카페로,

애견미용하기 가장 좋은 애견샵으로

다시 뵙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젠틀독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침 저녁으로 기온이 많이 내려갔죠?
이젠 가벼운 외투를 챙겨입어야할 계절이 된듯 합니다.

저와 아침 마다 걸어서 함께 출근하는
몽실,몽순,공주,초코를 위해
겨울맞이 따스한 소품을 준비했어요.

'손뜨개 목도리'

우리 아이들에게 해준 모습을 보며
젠틀독에 오시는 분들이 만들어주고 싶다고
어떻게 떠야 하냐고 많이 물어보시네요.

그래서 함께 뜨개질 해서 만들어보는 시간을
만들어보려고 합니다.



완성된 목도리 사진인데요.
색상, 스타일은 교육때 오셔서 표현해보시면 됩니다.




올려드린 내용처럼,
대바늘뜨기 수업이며, 손뜨개 한번도 안해보신 분들도 가능하십니다.
교육시간 2시간 정도면 목도리를 완성하실 수 있습니다.

올겨울 사랑하는 반려견을 위해
따스한 목도리 준비해보세요~~


※ 예약문의 : 032)569-4114 / 010-9926-9879
※ 위치 : 인천광역시 서구 담지로 86번길 16-28 1층








블로그 이미지

젠틀독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점점 셀프미용에 관심을 갖는 분들이 많이지고 있죠?

젠틀독에서 셀프미용 교육을 진행하며 만나게 되는 견주분들을 보면

그 열정에 자동으로 엄지척이 올라갑니다.


이번달 교육도 마지막 한주 수업을 남겨두고 있는데요.

11월에도 셀프미용 교육은 계속 진행됩니다.


키우시는 강아지들을 셀프미용하기 원하시는 분들의

많은 관심 기다리겠습니다^^




※ 교육&예약문의 : 032)569-4114 / 010-9926-9879
※ 위치 : 인천광역시 서구 담지로 86번길 16-28 1층




 그동안 진행했었던 교육사진 올려드립니다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 예약문의 : 032)569-4114 / 010-9926-9879
※ 위치 : 인천광역시 서구 담지로 86번길 16-28 1층

(인천광역시 서구 연희동 781-28)







블로그 이미지

젠틀독

가위컷 전문 애견미용카페 젠틀독은 전체 통유리 오픈미용샵으로 실력있는 선생님 세분이 항상 상주하고 있으며, 함께 운영중인 카페에서는 맛있는 음식도 다양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젠틀독으로 놀러오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